뉴스 사진
#대법원

'강제동원 문재해결과 대일과거청산을 위한 공동행동'은 이날 오전 11시 대법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대법원은 강제동원 피해자들에게 공식 사죄하고 재판거래에 관여한 대법관들은 즉각 사퇴하라"라고 요구했다.

ⓒ근로정신대할머니와함께하는시민모임2018.08.2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