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재환 (fanterm5)

왼쪽 페트병이 내포신도시에서 받은 일반 수돗물이고, 오른쪽에 제보자 A씨의 집에서 받은 물이다. 일단 투명도에서 차이가 나고 있다.

ⓒ이재환2018.08.2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자유주의자. 개인주의자. 이성애자. 윤회론자. 사색가. 타고난 반골. 블로그 미주알고주알( http://fan73.sisain.co.kr/ ) 운영자. 필명 전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