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서부원 (ernesto)

션무 역의 산악열차

아리산을 찾은 여행자라면 반드시 들르는 기차역으로, 플랫폼만 있는 '공터'이지만 고즈넉하고 예스러운 풍광을 자랑한다. 철길 옆 날씨 안내판에 온도가 표시돼 있다.

ⓒ서부원2018.08.0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오늘도 난 세계일주를 꿈꾼다. 그 꿈이 시나브로 가까워지고 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