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신용훈 (boori13)

바다는 처음이야

전북불교네트워크에서 진행한 '어서와, 한국문화와 놀자!'에 참여한 네팔 출신 노동자들이 바다를 처음으로 마주했다. 이들은 바닷물에서 수영을 해보기도 하고 갯벌 체험도 하며 하루를 즐겼다.

ⓒ신용훈2018.08.0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40대 남자이며 오마이뉴스를 자주 보는데 참여 해보고 싶어서 용기를 내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