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김준표 (likejunn)

못 쓰는 산소통을 재활용한 개척의 종. 새벽마다 열 번을 타종하며 그 의미는 육체의 잠, 사상의 잠, 영혼의 잠을 깨우기 위함이다.

ⓒ밝은누리2018.08.0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