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김원봉

천녕사 내부

김원봉 장군과 조선혁명간부학교 생도들은 이곳 천녕사에서 훈련을 하며 조국 독립을 꿈꿨다. 지금은 폐허의 잔해만 남아있다.

ⓒ김종훈2018.07.13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