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유문철 (yong73)

단양군 적성면 대가초등학교 한가락 감자 축제

초등학생 24명, 병설유치원 어린이 5명이 다니고 있는 대가초등학교는 올해 충북형 혁신학교인 행복씨앗학교에 선정되었다. 행복씨앗학교 프로그램 중 학부모 농민교사들이 정규 생태농사수업을 연중 8회 진행하면서 세번째 수업으로 4월에 심은 감자를 마을주민들과 함께 수확해 잔치를 벌였다.

ⓒ대가초등학교2018.07.0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충북 단양에서 유기농 농사를 짓고 있는 단양한결농원 농민이자 한결이를 키우고 있는 아이 아빠입니다. 농사와 아이 키우기를 늘 한결같이 하고 있어요. 시골 작은학교와 시골마을 살리기, 생명농업, 생태운동을 하고 있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