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박명훈 (haemil808)

평양의 어린아이

알록달록 조선복(한복)을 입고 천진무구하게 웃고 있는 북녘의 어린이. 어린이는 통일조국의 미래다,

ⓒJS엔터프라이즈2018.07.0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한반도 정세, 일본의 동향에 큰 관심을 두며 주시하고 있습니다. 적폐를 깨부수는 민중중심의 가치가 이땅의 통일, 살맛나는 세상을 가능케 하리라 굳게 믿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