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디카시

칭다오에 조선족들이 많이 거주한다. 지금 묶고 있는 숙소도 세한레포츠 단지 내에 있는 조선족이 경영하는 호텔이다.

ⓒ이상옥2018.05.1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한국디카시연구소 대표로서 계간 '디카시' 발행인 겸 편집인을 맡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