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스웨덴

스테판 뢰벤(앞줄 가운데) 내각. 사회민주당과 환경당(녹색당) 연립정부. 뢰벤 총리 왼쪽이 부총리 이사벨라 뢰빈(녹색당), 오른쪽은 재무장관 막달레나 안더손(사민당). 이들의 대부분은 국회의원으로 선출된 후 장관직 수행을 위해 임시로 국회를 떠나있고, 문화장관 알리스 바 쿵케(앞줄 맨 왼쪽, 녹색당) 처럼 원외에서 발탁된 인물들도 있다.

ⓒNinni Andersson/Regerings2018.05.0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스웨덴에 산 지 스무 해가 되었습니다. 인간과 환경이 우선시되는 지속가능성장에 관심이 많고 다음 세대에 좋은 환경을 물려주고 지구촌의 모든 이들이 삶을 공평하게 누릴 수 있는 세상이 오기를 바라는 녹색당원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