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울릉도

울릉도 태하에 있는 '성하신당' 모습. 울릉도인들이 신성시 여겨 농사와 어업이 잘되기를 빌었을 뿐만 아니라 배를 진수할 때도 반드시 이곳에서 안녕을 빌었다고 한다

ⓒ오문수2018.05.0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교육과 인권, 여행에 관심이 많다. 가진자들의 횡포에 놀랐을까? 인권을 무시하는 자들을 보면 속이 뒤틀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