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캄보디아

올해 중국-캄보디아 양국 수교 60주년을 맞이한 가운데, 중국대사관이 공식페이스북을 개설했다. 현지전문가들은 최근 일기시작한 반중국정서를 누그러뜨리기 위한 목적으로 중국외교당국이 페이스북을 개설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박정연2018.04.2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