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최병성 (cbs5012)

작업자가 들고 시공 중인 지하1층 전열설비 확대평면도입니다. 건물의 구조는 물론 수중양생조와 폐수처리장이 동일합니다. 4칸으로 나눠진 폐수처리장의 구조까지 확인 가능합니다. 콘크리트 믹서기들의 전열선 위치가 동일합니다.

ⓒ최병성2018.04.25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이 땅에 생명과 평화가 지켜지길 사모하는 한 사람입니다. 오마이뉴스를 통해서 밝고 아름다운 세상을 함께 만들어가길 소망해봅니다. 제 기사를 읽는 모든 님들께 하늘의 평화가 가득하길 기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