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4.3항쟁

순이삼촌 문학비를 둘러보는 뮤지션들

4.3항쟁을 세상에 알린 소설 '순이삼촌' 문학비. 현기영작가는 이 소설로 많은 고초를 겪었다. 뮤지션들이 너븐숭이공원에 있는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권미강2018.04.0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사람이 상식을 가지고 사는 사회를 꿈꾸는 사람

이 기자의 최신기사 '동주'를 통해 나를 찾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