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양심적병역거부

'양심적 병억거부권 인정' 촉구 기습시위

지난 2002년 9월 13일 오전 여의도 국회에서 약 10여명의 대학생들이 양심적 병역거부권 인정을 요구하는 구호를 외치며 기습시위를 벌였다. 갑작스럽게 집무실을 점거당한 장영달 국방위원장이 한 학생에게 "앉아서 이야기좀 하자"고 제의, 약 40분간 '즉석 면담'이 이루어졌다.

ⓒ권우성2018.03.2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