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캄보디아

33년째 장기집권중인 훈센총리.

지난해 야당지도자 구속과 야당해체, 그리고 정부비판언론을 폐쇄하는 등 사상 유례를 찾기 힘든 강경조치로 비판언론과 견제세력이 모두 사라진 가운데, 금년 7월 치러질 총선에선 집권여당인 인민당(CPP)이 완승할 가능성이 매우 높아졌다.

ⓒ박정연2018.02.2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