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문재인

9일 <조선일보> 페이스북은 평창 동계 올림픽 개막식에서 문 대통령이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여동생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 제1부부장과 악수를 나누는 모습을 "자세가 저런 건 기분 탓이겠지"란 '바이럴 문구'를 이용해 전달했다.

ⓒ조선일보 페이스북2018.02.0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