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이희호

석방운동2

부채와 양산 같은 소품을 경찰이 빼앗아가자 부인들은 보라색 십자가를 원피스에 꿰매입고 시위를 벌였다.

ⓒ사단법인 통일의 집2018.02.0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문익환 목사와 박용길 장로의 유택을 박물관으로 새롭게 단장하고자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