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인천시

인천환경공단 가좌사업소 내 노을공원에 분뇨찌꺼기와 하수슬러지 400여톤이 적치돼있다. 중간 중간 침출수가 흘러나와 얼어있다.<사진제공ㆍ물과미래>

ⓒ물과미래2018.01.05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시민의 입장에서 정직하게 보도하는것. 어떠한 외압이나 권력의 눈치를 보지 않고 약자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것. 인천의 대표적 진보언론으로서 사명을 다하는것. 시사인천의 김강현 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