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신희완 (shinking87)

오라니엔거리의 상점들은 창을 검은 천 등으로 가리거나 최소한의 조명만 남긴 채로 거리를 어둡게 만들었다.

ⓒ신희완2017.12.2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베를린과 도시를 이야기합니다. 1. 유튜브: https://bit.ly/2Qbc3vT 2. 아카이빙 블로그: https://intro2berlin.tistory.com 3. 문의: intro2berlin@gmx.de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