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박태상 (tspark21)

축구를 광적으로 좋아하는 콜롬비아사람들

매년 7월 2일은 콜롬비아에서 거의 축제날에 해당한다. 그날이 바로 1994년 자살골을 넣은 선수가 나이트클럽에서 살해당한 날인데, 그를 추모하기 위해서 모인다고 한다.

ⓒ박태상2017.12.2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국내와 외국 여행 등 많은 곳을 돌아다녔다. 최근 3년 사이에만 해도 방학을 이용하여 서유럽,북아프리카,티베트,중남미와 지중해의 40개국을 돌아다녔다. 한국문화탐방기로 <한국문학의 발자취를 찾아서>(2002)와 세계문화탐방기로 <박태상의 동유럽문화예술산책기>(2002)를 펴냈으며 <내일신문>에 2년동안 매달 한 차례 칼럼을 기고했다. 각 나라의 독특한 문화탐방기와 더불어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곳을 기록으로 남기고 싶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