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신과 함께

지옥으로 가는 길. 영화 스틸컷

지옥으로 가는 배 안에서 덕춘이 눈을 감고 다음 재판의 공소장을 살펴보고 있다. 강림과 해원맥이 마주 서서 대화를 하고 있다.

ⓒ리얼라이즈픽처스(주)2017.12.2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한자어로 '좋아할, 호', '낭만, 랑', 사람을 뜻하는 접미사 '이'를 써서 호랑이. 호랑이띠이기도 합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