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퀴어문화축제

서울에서 열린 제18회 퀴어문화축제

서울에서 열린 제18회 퀴어문화축제에서 행진을 기다리던 중이다. 주최측 추산 5만 명의 참가자가 모였다. 행진할 때 선두에 서는 트럭별로 다른 음악을 트는데, '러시' 트럭이 인기가 많다. 반대 진영의 참가자가 이 트럭 앞에 드러눕기도 했다.

ⓒ홍혜은2017.07.15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페미니스트 저자. 소수자의 눈으로 세상을 봅니다. 관심사는 마이너리티/섹슈얼리티/몸/시민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