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캄보디아

크메르루즈 공산게릴라들에 의해 체포되었다가 유일하게 살아남은 서양인 프랑스와 비조의 자서전과 영화 '고백의 시간'에도 등장하는 1975년 당시 프랑스 대사관 정문 철제문의 최근 모습.

ⓒ박정연2017.10.0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