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캄보디아

캄보디아 정부는 지난해부터 자국민들이 신성시 여기는 앙코르와트를 비롯한 유적을 방문하는 외국관광객들이 짧은 치마나 반바지, 또는 어깨가 들어나는 옷을 입은 채 출입하지 못하도록 규제를 강화하기 시작했다.

ⓒ박정연2017.10.0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