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캄보디아

2년전 중국계로 추정되는 여성모델이 앙코르 유적에서 당국 몰래 누드촬영한 사실이 드러나 캄보디아 국민들을 분노케 한 바 있다.

ⓒwww.wanimal.rofter.com2017.10.0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