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이재용

<꼼짝마! 삼성>문화제 열려

이재용 선고가 있는 25일 전날인 24일 저녁 7시, 삼성직업병 문제 올바른 해결을 촉구하는 반올림 농성장(강남역 8번 출구) 앞에서 “이재용 엄중처벌 촉구, 관리의 삼성 규탄, 삼성직업병 해결”을 요구하는 <꼼짝마! 삼성> 문화제를 연다. 앞서 오후6시부터는 교대역 법원에서부터 강남역까지 행진도 할 예정이다. 한혜경 님과 김시녀 어머님은 슬픈 방진복 소녀가 찍힌 반올림 티셔츠를 입고 “이재용 엄중 처벌”을 촉구하는 발언을 할 예정이다.

ⓒ반올림2017.08.2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2007년 황상기 씨의 제보로 반도체 직업병 문제가 세상에 알려진 이후, 전자산업노동자의 건강과 인권을 보호하기 위하여 만들어진 시민단체입니다.

이 기자의 최신기사 삼성이 첫 단추를 잘못 끼웠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