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대전충남인권연대 (dchr)

최저임금은 인권의 시작이다. 올 해 여름 최저임금 인상을 위한 1인 시위중인 필자.

ⓒ양심과인권-나무2017.07.2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대전충남인권연대는 누구에게도 빼앗길 수 없는 소중한 권리를 옹호하는 것이 세계평화의 기본임을 천명한 세계인권선언(1948.12.10)의 정신에 따라 대전충남지역의 인권현실을 개선시키기 위해 인권상담과 교육, 권력기관에 의한 인권 피해자 구제활동 등을 펼치는 인권운동단체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