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신용철 (visung)

제주21세기한중국제교류협회 회원들과 중화인민공화국제주총영사관 임직원들이 기념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신용철2017.07.0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관심 분야로는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종교등 전방위적으로 관심이 있습니다만 문화와 종교면에 특히 관심이 많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