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김형태 (riul)

세월호 추모하는 학생의 그림

“이제 딸이 제자들과 하늘나라에서 마음 편히 지냈으면 바랄 게 없다”

ⓒ김형태2017.06.2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교육포럼 <교육을바꾸는새힘> 대표(제8대 서울시 교육의원) "교육 때문에 고통스러운 대한민국을, 교육 덕분에 행복한 대한민국으로 만들어가요!" * 기사 제보 : riulkht@daum.net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