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kangmomo)

도전한 첫 작품은 <일등급 인간>

경미는 인간의 등급을 올려주는 인간개조회사 사장 배역을 맡았는데 늘 바지만 입고 다니던 자신에게 사장 배역은 정말 딱 맞는다고 생각했데요,

ⓒ굿플러스북 2017.06.0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