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한국대중음악상

지난 28일 구로아트밸리 예술극장에서 제14회 한국대중음악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서 가수 이랑이 곡 '신의 놀이'로 '포크 부문' 상을 받았다. 그는 무대에 올라 뮤지션의 벌이를 이야기하면서 트로피를 파는 퍼포먼스를 했다. 그의 트로피는 현장에서 50만원에 거래됐다.

ⓒ조재무사진가2017.03.0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오마이뉴스 라이프플러스팀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문의사항은 메일(alreadyblues@gmail.com) 남겨주세요.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