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시민기자

그의 첫 기사가 송고된 날, 오마이뉴스 편집기사들은 환호했습니다. '대어'를 낚은 기분이었달까요. (중략) 뛰어난 뉴스 감각에 위트까지 겸비한 계대욱 기자는 최근 만평까지 진출했습니다. '멀티플레이어'의 활약을 기대해주세요. - 2016년 2월 '뉴게릴라상' 선정이유 中

ⓒ계대욱2017.02.1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왼쪽 손바닥을 펴보세요. 사람의 손금엔 '시'라고 쓰여 있어요.

이 기자의 최신기사 [만평] 수출규제는 자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