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정부흥 (bhchung)

검화당

검이불루 화이불치(儉而不陋 華而不侈, 검소하지만 누추해 보이지 않고, 화려하지만 사치스럽지 않다)는 글의 첫자를 따서 집이름을 지었다.

ⓒ정부흥2017.02.1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대덕연구단지에 30년 동안 근무 후 은퇴하여 지리산골로 귀농한 전직 연구원입니다. 은퇴 후 귀촌 생활의 성공적인 모델을 제시하고 싶습니다.

이 기자의 최신기사 아내의 존재가치, 씨족의 중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