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김근태

민중가요

시대를 반영한 민중가요는 젊은이들의 눈물과 아픔을 자양분으로 탄생된다. 1980년대의 민중가요가 그 시대의 젊은이들이 지녔던 고통과 상처, 지향하는 바를 표출하는데 충실했다면, 2016년의 민중가요는 보다 생기발랄하고 간단명료하게 자기주장을 피력하는 세대들의 외침을 그대로 담았다. 이렇게 탄생된 민중가요는 광장에서 다함께 한목소리를 내는 주요한 도구가 된다.

ⓒ정덕수2016.12.2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많이 보고, 많이 듣고, 더 많이 느끼고, 그보다 더 많이 생각한 다음 이제 행동하라. 시인은 진실을 말하고 실천할 때 명예로운 것이다. 진실이 아닌 꾸며진 말과 진실로 향한 행동이 아니라면 시인이란 이름은 부끄러워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