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주남저수지

창원시가 주남저수지에 설치해 놓은 '재두루미' 안내판으로, 그 위해 다른 새의 캐릭터를 붙여놓아 관람객들한테 혼동을 주고, 한 문장(원안)에 같은 단어가 두 개가 들어 있어 매끄럽지 못하다.

ⓒ윤성효2016.11.2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