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이준식

이준식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오른쪽)과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일 국회 교문위 전체회의에 출석해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와 관련, 주무부서 장관들로서 사과의 뜻을 밝혔다. 이 부총리는 이날 교문위원들의 사과 요구에 대해 "국민 여러분께 크나큰 실망과 염려를 끼쳐 국무위원의 한 사람으로서 책임을 통감한다"며 "송구하다"고 고개숙였다.

ⓒ남소연2016.11.0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