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서울대병원

백선하 교수 "사망진단서 변경 의사 없다"

고 백남기 농민의 주치의 백선하 교수가 11일 국회에서 열린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의 국정감사에 출석해 "사망진단서 작성에 어떤 외부 압력도 작용하지 않았으며, 이를 수정할 생각도 없다"고 답했다. 앞줄 왼쪽은 서창석 서울대병원장.

ⓒ남소연2016.10.1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