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시사기획 창

그렇기 때문에, 이번 광주광역시의 새로운 일자리 모델 제안이 반갑기도 하면서도 우려가 되기도 한다. 꾸준한 감시와 국민들과의 소통으로 청년들의 희망이 되었으면 좋겠다. 제발이다. 제발 우리에게는 희망이 필요하다. 앞으로를 힘차게 살고 싶게 만드는 희망이.

ⓒKBS2016.07.0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좋은 글을 꿈꾸고 있습니다. 글로 대화하고 서로를 이해할 수 있기를 꿈꿉니다. 언젠가 제 책을 만날 날 올 수 있을까요? 오늘도 전 글을 꿉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