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새누리당

조전혁 후보가 자신의 지역구인 남동을의 야권연대에 대해 후보 밀약설을 제기하고, '두목'과 '똘마니'라는 저급한 표현을 써 폄하해 파문이 일고 있다. 야권은 허위사실 유포와 명예훼손 혐의를 적용해 법적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조전혁 후보 페이스북2016.04.0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작은 언론이 희망입니다. <시사인천>에 몸 담고 새로운 사회를 상상하며 삽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