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cominsoo)

서울시는 지난해 12월, 1300억건의 택시 데이터를 분석해 잘 잡히는 위치를 찾을 수 있도록 ‘택시 운행 분석 데이터셋(Dataset)’을 공개했다. 이 정보는 승객에는 택시가 잘 잡히는 곳을, 택시 기사에게는 승객이 가장 많은 곳과 원하는 방향의 승객이 많은 위치 정보를 제공한다.

ⓒ강민수2015.11.1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