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낙동강

26일 오전 4대강사업 준설작업 이후 모래가 재퇴적된 낙동강 구미보 하류 감천 합수부. 사람 발목이나 종아리에 물이 찰 정도로 모래가 재퇴적 되어 낙동강폭의 절반 이상을 잠식하고 있다.

ⓒ이희훈2015.08.26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