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북극곰

'동물을 위한 행동'의 전채은 대표가 지난 6월 25일 광화문에서 통키의 사육환경 개선과 동물원법 국회통과를 촉구하는 퍼포먼스를 벌이고 있다. 털옷 곳곳에 물들어 있는 녹색은 북극곰의 몸에 생긴 녹조를 의미한다.

ⓒ조세형2015.08.0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인간과 동물이 함께 행복해지는 날을 꿈꾸는 사람입니다. 인간 사회의 비인간 약자, '동물'에 대해 알리고 싶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