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이팝나무

흰꽃이 알알이 가득 달려있는 모양이 쌀밥처럼 보였을까. 공감하기 어려운 당시의 어려움이 이야기로 전해질 뿐이다.

ⓒ임준연2015.05.1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사는데로 생각하지 않고, 생각하는데로 살기 위해 산골마을에 정착중입니다.이제 슬슬 삶의 즐거움을 느끼는 중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