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고시원

기자가 머물렀던 고시원. 방값이 13만원쯤이었던 걸로 기억한다. 작은 방에 침대는 없이 책상과 의자가 있다. 냉난방은 비교적 잘되지만, 화장실은 계단으로 내려와 반지하로 들어가서 공용으로 써야 해 불편하다. 물온도나 수압은 상당히 열악하다. 밥은 밖에서 스스로 해결해야 한다.

ⓒ하지율2015.05.0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