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쌍용자동차해고노동자

"굴뚝신문 많이 봐 주세요"

금속노조 쌍용자동차 해고노동자와 연대 단체 참가자들이 7일 오전 서울 구로구 쌍용자동차 구로정비사업소 앞에서 정리해고 비정규직법제도 전면폐기를 위한 2차 오체투지 행진 기자회견에 참석해 굴뚝신문을 들어보이고 있다.
이날 이들은 쌍용차 공장 70m 굴뚝 위에서 고공농성을 벌이고 있는 노동자들과의 연대와 정리해고 문제를 공론화 하기 위해 신문을 창간하게 됐다고 소개했다.

ⓒ유성호2015.01.0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진심의 무게처럼 묵직한 카메라로 담는 한 컷 한 컷이 외로운 섬처럼 떠 있는 사람들 사이에 징검다리가 되길 바라며 오늘도 묵묵히 셔터를 누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