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민주노총

한상균 위원장 "박근혜 폭주, 총파업 투쟁으로 막아낼 것"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사상 첫 직선제로 당선된 한상균 위원장(가운데)과 이영주 사무총장(왼쪽), 최종진 수석부위원장이 30일 오전 서울 종로구 민주노총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2015년 집행구상 및 노동정세 관련 입장을 발표한 뒤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날 이들은 "박근혜 정권은 지금까지 저지른 형태도 모자라 노동자 계급을 아예 짓밟으려고 작정했다"며 "반노동·반민주로 치닫는 박근혜 정권의 폭주를 총파업 투쟁으로 막아내겠다"고 말했다.

ⓒ유성호2014.12.3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진심의 무게처럼 묵직한 카메라로 담는 한 컷 한 컷이 외로운 섬처럼 떠 있는 사람들 사이에 징검다리가 되길 바라며 오늘도 묵묵히 셔터를 누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