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fsrknight)

조류가 심하고 차가운 바다, 주변을 맴도는 상어 떼, 결정적으로 육지에서 차단된 섬이라는 점이 앨커트래즈를 가장 악랄한 흉악범만 수용되는 감옥으로 만들었다. 지금은 폐쇄되어 관광지로 쓰이고 있다.

ⓒ김동주2014.12.2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