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통합진보당

강제해산 당한 진보당, 국회서 마지막 인사

통합진보당이 강제 해산이라는 불명예를 안고 19일 헌정사상 처음으로 해산됐다. 정당 해산과 함께 국회의원 자격도 상실하게 된 통합진보당 소속 국회의원들이 이날 오후 국회 본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헌재의 강제 해산 결정에 대한 입장을 발표한뒤 인사하고 있다. 이 자리엔 김재연·이상규·오병윤·김미희 의원 등이 참석했다.

ⓒ남소연2014.12.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