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fsrknight)

젖을 주는 나무

- 너스로그(Nurselog) 라고 불리는 오래된 고목은 무게를 견디지 못하고 쓰러진 나무를 뜻한다. 1년 내내 습한 기후의 영향으로 나무가 쓰러진 자리는 어느새 이끼들이 싹을 틔우고 다른 나무의 영양분이 된다.

ⓒ김동주2014.12.1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